SEED Today

Jasper Kids 황준기 선교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SEED선교회 작성일21-04-25 14:33 조회20회 댓글0건

본문



Thailand is at its worst since with COVID cases since the start of the pandemic in March 2020. Many Burmese, especially Karen tribe refugees, are flowing into Thailand and suffering so much. Even in the midst of crisis and hardship, God reminded me of His Word from Isaiah 60:1-3, “Arise, shine, for your light has come, and the glory of the Lord has risen upon you. For behold, darkness shall cover the earth, and thick darkness the peoples; but the Lord will arise upon you, and his glory will be seen upon you. And nations shall come to your light, and kings to the brightness of your rising.” I hope these words encourage you to look to Him and trust Him during this pandemic! Jasper Kids students have completed their school year, with four finishing middle school and four graduating from high school. Philip and Tongchai graduated from vocational high school and decided to work to help support their families. Mind and Waeo will continue on to college. Mind will attend Chiang Mai Rajabhat University, while Waeo will be going to Chiang Rai Rajabhat University. All four middle school graduates will move on to high school. Please keep them in your prayers as they transition into the next stage of their lives.


Every year we give an opportunity to all Jasper Kids who have not accepted Christ as their personal savior to invite Him into their lives. And this year we're so grateful that Nong Ae received Christ as His Lord and Savior and decided to be baptized. He shared how he tried to overcome his fear on his own but realized that he was not alone, that God is with him to help overcome his fears. He learned to trust God and depend on Him. Life isn't always what we want it to be at times, so please pray that Nong Ae will continue to trust in and depend on God in every circumstance he faces in his life.


태국은 지난해 3월부터 시작된 코로나 사태후 최고의 방역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또한 수많은 미얀마 피난민들이 태국 으로 유입되어 많은 고통이 더해졌습니다. 이러한 위기 상황속에서 하나님께서 제게 이사야 60장 1-3절을 상기시켜 주 셨습니다.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이는 네 빛이 이르렀고 여호와의 영광이 네 위에 임하였음이니라. 보라 어둠이 땅을 덮을 것이며 캄캄함이 만민을 가리려니와 오직 여호와께서 네 위에 임하실 것이며 그의 영광이 네 위에 나타나리니 나 라들은 네 빛으로, 왕들은 비치는 네 광명으로 나아오리라.” 이 말씀을 통해 어려운 시기에 위로가 되시길 소망합니다. 


JK아이들은 학년을 다 마치고 중고교 각각 4명씩 졸업하였습니다. 그 중에 필립과 통차이 학생은 직업고교를 졸업하고 가족을 돕기위해 직장을 잡아 일 하기로 결정 했고 마이와 외오 학생은 대학으로 진학하게 됩니다. 마이 학생은 치앙마 이 라차팍 대학으로, 외오 학생은 치앙라이 라차팍 대학으로 가게 됩니다. 중졸학생들은 고교로 진학하게 됩니다. 이들 의 삶의 다음 단계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기도 부탁드립니다. 주님을 영접하지 않은 JK아이들에게 매년 그들의 구세주로 받을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농애 학생이 그리스도를 구세주로 영접 하였고 세례를 받았습니다. 


농애가 두려움에 빠져있었고 스스로 극복하려 했으나 혼 자가 아니라는 걸 깨닫게 되었고 하나님이 함께함으로 극복할 수 있었다고 간증을 하였습니다. 하나님을 의지하고 신뢰 하는 법을 배웠다고 합니다. 농애가 어떠한 상황 속에서도 계속 하나님을 신뢰하고 의지하며 살아갈 수 있도록 기도 부 탁드립니다 
 

Jr. & Sr. High Graduates

Jasper Kids & The Hwangs 
    Jasper Kids      
  
 Jasper Kids are on their summer break and COVID cases are at its peak at this time. Please pray for the students' safety and that they would return to JKH safely next month.

JK는 여름방학중에 있고 지금도 코로나 상황 에 직면해 있습니다. 아이들의 가족과 함께 안전하게 지내다가 다음 달에 무사히 복귀할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JK Staffs       


JK Staff members are in the process of receiving new students for the new school year. We need wisdom and discernment in accepting new students, especially so that we do not neglect students who are in need. As we prepare for the new school year, we're still learning how to be good leaders, teachers, and friends to our students. Pray that God will equip us to be servants He desires us to be.

JK 스텝들이 내년 새학기에 신입학생을 맞이 할 준비중에 있습니다. 학생들을 선택할때 분 별력있는 지혜를 허락하시고 꼭 도움이 필요 한 학생들을 놓이지 않도록 기도 부탁드립니 다. 그리고 아이들에게 좋은 지도자, 교사 및 친구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하 나님께서 원하시는 리더로 거듭날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Hwang Family          


Ethan decided to attend Purdue University to study mechanical engineering. Despite the financial responsibility of sending him to college, we are very thankful that God allowed him to be accepted to a great school. This will be Ethan's first time experiencing life in the States, and also first time being away from his family. With God's wisdom and guidance we're praying that he will get acclimated well to his new life in America.

민찬이가 퍼듀 대학에서 기계공학을 전공하 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비록 재정적인 부담은 있지만 훌륭한 대학을 민찬에게 허락하신 하 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생애 처음으로 가족을 떠나 미국에서 살게 될 민찬이가 새로운 환경 과 문화에서 대학생의 삶에 잘 적응하고 하나 님의 지혜와 지도가 함께 하길 기도합니다.